남석우 대표_1_edited.jpg
3 picks

스타셋인베스트먼트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한국바이오협회

네오나

"네오나의 가장 큰 장점은 철저하게 작용기전(MoA, Mode of action)이 검증된 새로운 표적을 저희가 신약으로 개발한다는 측면에서 포텐셜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네오나는 간암에 대한 많은 경험치를 가지고 있고, 가장 많은 연구 인프라 구축이 되어 있는 상태입니다. 대표 파이프라인 간암 치료제뿐만 아니라 위암, 대장암, 폐암 등 다양한 고형암들에도 네오나의 기술이 적용 가능합니다."

[TOP5] ①"네오나, 간암 치료제 게임체인저 꿈꾼다"

네오나는 글로벌 수준의 RNA 제어기반 간암 표적 항암제를 개발 중인 바이오 벤처로 남석우 대표(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병리학교실 교수)가 이끌고 있다. 남석우 대표는 의대서 임상시험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면서 간암 치료제를 개발하겠다는 큰 뜻을 품고 지난 2020년 8월 네오나를 창업했다.

 

지난 3월 27억 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A 투자 유치를 받은 네오나는 오랜 연구경험을 보유한 남 대표와 직원들이 의기투합해 신약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